제1차 정신건강 입원영역 적정성 평가 1등급 획득!

작성자
삼육서울병원
작성일
2021-05-27
조회
98


삼육서울병원, 제1차 정신건강 입원영역 적정성 평가 1등급 획득!

삼육서울병원(병원장 양거승)은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발표한 제1차 정신건강 입원영역 적정성 평가 결과에서 최우수 등급을 획득해 정신질환 치료 분야에서 우수성을 입증했다.

정신건강 입원영역 적정성 평가는 정신질환으로 입원한 환자 대상의 정신건강 서비스 질 향상 및 표준화를 위해 올해 처음으로 시행됐다.
이번 평가는 지난 2019년 8월부터 2020년 1월까지 건강보험 환자의 정신건강의학과 입원진료비를 청구한 의원급 이상 455개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주요 평가내용은 ▲입·퇴원 시 기능평가 시행률 ▲입원 중 정신증상 또는 이상반응 평가 시행률 ▲정신요법 및 개인정신치료 실시 횟수 ▲재원·퇴원환자의 입원 일수 ▲퇴원 후 30일 이내 외래 또는 낮 병동 방문율 등 8개 지표에 대해 평가를 받았다. 그 결과, 종합점수 전체평균 61.7점을 크게 웃도는 89점을 받으며 1등급을 달성했다.

삼육서울병원 정신건강의학과는 불안장애, 조현병, 소아청소년 정신과 영역, 치매 및 노인정신건강의학, 성인 ADHD 등을 전문적인 정신과적 면담과 검사를 통해 진단하고, 환자 개개인의 특성에 맞게 다양한 치료를 제공하고 있다.

양거승 병원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속에서도 각종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받으며 환자안전을 최우선으로 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전문화된 진료시스템으로 양질의 진료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