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육서울병원, 간호·간병통합서비스 평가서 2년 연속 A등급 획득!

작성자
삼육서울병원
작성일
2020-11-18
조회
36


삼육서울병원, 간호·간병통합서비스 평가서 2년 연속 A등급 획득!
환자 만족도 높은 간호서비스 제공 노력 인정받아 100점 만점 획득!


삼육서울병원(병원장 최명섭)은 국민건강보험공단이 간호·간병통합서비스에 참여한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실시한 평가에서 100점 만점으로 2년 연속 A등급을 획득했다.

이번 평가는 국민건강보험공단이 공공성(▲제출 자료의 충분성), 구조(▲간호·간병 통합서비스 참여율), 과정(▲간호인력 처우개선 지원정도 ▲간호인력 정규직 및 간병지원인력 직접 고용률 ▲제공인력 배치기준 준수율 및 정기신고 적기 신고율) 등 총 3개 부분 5개 지표를 활용해 A, B, C 3등급으로 구분했다.

간호·간병통합서비스는 보호자와 간병인 없이 전문 간호인력이 환자를 24시간 전담해 간호서비스를 제공하는 시스템으로 간병비 부담을 줄여 주고, 외부 간병인으로 인한 감염을 예방할 수 있다.

최명섭 병원장은 “삼육서울병원의 간호·간병통합서비스가 2년 연속으로 우수한 평가를 받아 기쁘다”며 앞으로도 우수한 간호 인력과 훌륭한 근무환경을 갖추고 환자 중심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삼육서울병원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동은 지난 2013년 1개 병동 45병상으로 시작하여 중증 환자 및 환자 만족을 위해 현재 총 6개 병동 234병상을 운영하고 있다.